뉴스종합 > 농민뉴스

논에 타작물 재배하면 지원금을 드립니다

올해 7,282ha, 248억원 확보... ha당 평균 340만원 지원

기사입력 2019-03-11 오후 3:50:2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경상북도는 밭작물 자급률 향상과 쌀 수급안정을 위해 벼 재배면적 98ha7.3% 정도인 7,282ha에 벼 대신 콩, 조사료 등 타작물 재배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대상품목은 무, 배추, 고추, 대파를 제외한 조사료, 두류, 일반풋거름작물과 올해는 특히 휴경을 해도 지원한다.

 

ha당 지원단가는 조사료 430만원, 일반풋거름작물 340만원, 두류 325만원, 휴경은 280만원이다. 전년대비 조사료는 30만원, 콩은 45만원 인상했다.

 

특히, 논콩은 생산 전량을 정부가 수매한다. 조사료는 자가소비 이외 물량은 농협, TMR사료공장, 축산농가 등의 수요처와 전량 사전 계약해 판매를 지원한다.

 

논에 타작물을 재배하고자 할 경우에는 오는 628일까지 농지소재지 읍면동 주민센터 및 마을대표 농가에 비치된 신청서를 작성한 후 마을대표의 확인을 받아 농지소재지 읍면동사무소에 신청하면 된다.

 

사업대상은 지난해 사업에 참여했거나 벼를 재배한 농지와 18년산 쌀변동직불금 수령대상 농지에 벼 이외 다른 작물(휴경 포함)을 재배할 의향이 있는 농업인 또는 법인이다.

 

아울러, 농기계임대사업소 농기계 구입, 볏짚환원, 밭식량작물다목적농기계 등 연계사업도 논 타작물 재배농가나 단지에 우선 지원, 쌀 생산조정 정책에 벼 재배농가의 참여율을 끌어올린다는 방침이다.

 

김종수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정부에서 역점적으로 추진하는 시책인 만큼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5ha 이상 1읍면 1단지화 추진, 홍보교육강화, 판로지원, 협의체 구성 운영 등 행정력을 총동원하겠다면서 쌀전업농과 생산자단체에서 적극적으로 사업에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정선 기자 (grsjnews@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곽용환
  2. 이철우
  3. 김항곤
  4. 이완영
  5. 이운현
  6. 박정현
  7. 김선욱
  8. 설미선
  9. 윤석찬
  10. 박효식
  11. 이장환
  12. 배철헌
  13. 김명국
  14. 이달호
  15. 조유현
  16. 성원환
  17. 나인엽
  18. 박광진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