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경북뉴스

경북도, 대구․경북 이마트-농협과 손잡고 마늘․양파 소비촉진 나서

17일까지 이마트 월배점 등 대구․경북 15개 매장 동시 소비촉진행사

기사입력 2019-07-11 오후 11:19:4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고령인터넷뉴스]

경상북도는 11()부터 17일까지 일주일간 대구경북 소재 이마트 15개점에서 경북도-이마트-농협이 함께하는 마늘양파 소비촉진 행사를 연다고 밝혔다.

 

 

올해 양파의 작황 호조에 따른 과잉생산으로 농가들이 어려움을 겪자 정부지자체농협 등 관련기관에서는 시장격리, 수출, 소비촉진 등 다양한 수급안정 대책을 추진 중에 있다. 양파에 이어 마늘도 수급조절과 안정적 가격보장에 난항이 예상된다.

 

 

이에 경북도는 그동안 수출과 내수 촉진이라는 양방향 전략을 수립해 적극 추진 중에 있으며 공무원, 농협 직원 팔아주기, 직거래장터대형마트 연계 판촉행사, 대도시 아파트 직판행사 등 다양한 소비촉진 확대 대책을 전개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그 일환으로 이마트에서 경북 지역의 마늘과 양파를 매입판매하고 경북도와 농협은 판매 인력과 시식 행사, 홍보 등을 준비해 대구경북 소비자들에게 선보인다.

 

 

경북도는 이번 행사기간 중 양파40(판매가 1,980/3kg), 마늘5(깐마늘 3,180/200g, 통마늘30/12,800)을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할 계획이다.

 

 

특히, 11() 오프닝 행사가 열린 이마트 대구 월배점에서는 할인 행사를 대대적으로 실시하는 동시에 양파김치 만들기 시연과 함께 무료 양파 나누기, 홍보물 배부 등 방문 고객들을 대상으로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졌다.

 

한편 도는 이와 별도로 해외시장 개척을 위해 올해 안으로 대만 5천톤을 비롯해 싱가포르, 태국 등 동남아 시장에 총 8천여 톤 이상의 양파를 수출할 계획이다.

 

또한 전국 최초로 양파 농축 분말 스틱제품을 개발출시하는 등 소비 트렌드에 맞는 가공제품 개발도 진행 중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지역 농업인들이 정성껏 재배한 양파를 하나라도 더 소비해 주는 것은 과잉생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큰 힘이 된다며 소비촉진행사에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했다.

 

아울러 앞으로 농식품 유통전담기관인 경북 농식품유통교육진흥원을 플랫폼으로 제값 받고 안심하고 농사지을 수 있도록 현장의 농업인들과 호흡을 함께 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고령인터넷뉴스 독자밴드로 여러분들을 초대합니다.
아래 주소를 누르시면 쉽게 가입 할수있습니다.

https://band.us/band/61864358/setting

 

 

 

 

 

 

 

이정선 기자 (grsjnews@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곽용환
  2. 이철우
  3. 김항곤
  4. 이운현
  5. 박정현
  6. 김선욱
  7. 설미선
  8. 이태훈
  9. 윤석찬
  10. 이장환
  11. 박효식
  12. 김태준
  13. 이달호
  14. 배철헌
  15. 김명국
  16. 배효임
  17. 나인엽
  18. 성원환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