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고령뉴스

가야 잇기 자전거대회

가야문화특별시 고령에서 대장정의 마무리 가져..

기사입력 2019-07-26 오후 5:19:1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고령인터넷뉴스]

지난 25일부터 26일까지 이틀 동안 국립중앙박물관(관장 배기동)과 가야문화권역 지자체(경북 고령, 경남 김해, 창녕, 합천, 전북 남원)가 함께하는 가야잇기 자전거 대회가 열렸다.

 

 

이 대회는 가야고분군 세계유산등재 기원과 다가오는 123일 국립중앙박물관에서 개막하는 특별전 가야본성-칼과 현을 홍보하고자 실시하였으며 주요 가야문화권 지역의 직원과 해당지역 주민들 약 300여 명이 참석하여 각 시군의 가야 유적지를 자전거로 여행하였다.

 

 

첫날 25일 오후 130분에 김해 수로왕릉 광장에서 도내 주요 인사들과 대회 참가자 200여 명이 모여 출정식과 자전거 행진을 실시한 후, 김해 대성동 고분군부터 함안 말이산 고분군까지 약 70km의 자전거 장정이 이어진다.

 

 

둘째 날 26일에는 함안 말이산 고분을 출발하여 창녕 교동 고분~합천 옥전 고분~고령 지산동 고분까지 90km를 여행하고, 전라북도 남원시 유곡리와 두락리 고분군에서도 전라북도와 남원시 참여자들이 출정식을 한 후 고령까지 85km를 달려와 합류하여 영호남이 함께 어우러진 자리를 마련한다.

 

 

각 고분군 인근에서는 참여자들을 환영하고 해당 지역 주요 인사와 주민들과 함께 자전거 행진을 실시하여 가야 잇기 자전거 대회의 뜻을 지역민과 함께 나누었다.

 

 

12일의 자전거 대장정의 마무리를 하게 된 고령군에서는 대가야생활촌에서 시작하여 문화의거리 및 대가야 문화누리를 거쳐 대가야박물관까지 자전거 행진을 하였으며, 대가야박물관 앞마당에서 가야잇기 자전거대회를 마무리하는 해단식을 가졌다.

 

 

곽용환 고령군수는 이번 가야잇기 자전거대회의 개최로 가야 유적의 가치와 소중함을 널리 알리고, 가야고분군의 세계유산 등재를 위한 분위기가 고취될 수 있기를 기대하며, 다가오는 12월에 국립중앙박물관의 특별전 가야본성 칼과현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한다.”라고 하였다.

 

고령인터넷뉴스 독자밴드로 여러분들을 초대합니다.
아래 주소를 누르시면 쉽게 가입 할수있습니다.

https://band.us/band/61864358/setting

 

 

 

 

 

 

이정선 기자 (grsjnews@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곽용환
  2. 이철우
  3. 김항곤
  4. 이운현
  5. 박정현
  6. 설미선
  7. 김선욱
  8. 이태훈
  9. 윤석찬
  10. 이장환
  11. 박효식
  12. 배철헌
  13. 김명국
  14. 배효임
  15. 나인엽
  16. 김태준
  17. 이달호
  18. 성원환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