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경북뉴스

경북도 일본 수출규제 대응 기업 활동 저해행위 강력한 공직감찰 지속적 전개한다!

기사입력 2019-08-12 오전 11:33:5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고령인터넷뉴스]

경상북도는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로 지역경제의 어려움이 예상됨에 따라 건전한 기업 활동 저해행위에 대한 강력한 감찰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감찰활동은 최근 일본이 우리나라를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하는 등 수출규제로 인해 지역경제가 위축됨에 따라 경상북도에서는 지방 정부 차원에서 선제적으로 본청, 직속기관, 사업소, 출자출연기관, 시군을 대상으로 8개반 40명으로 특별 감사반을 구성하여 감찰활동을 한다.

 

특히, 최근 일부 시군에서 공무원들의 비리행위가 적발되고 있어 경각심을 일깨우고, 다가오는 추석을 앞두고 명절 분위기에 편승해 발생하기 쉬운 청탁금지법 및 공무원 행동강령 위반 행위와 함께 인허가 처리지연 등과 같은 소극행정, 무사안일.관행반복 등 기업불편을 초래하는 행위와 기업 활동을 저해하는 행위를 중점적으로 감찰할 계획이다.

 

한편, 경상북도는 923개 시군 감사실장 영상회의를 통하여 이러한 도의 방침과 함께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시행하는 2019년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이 8월부터 11월까지 설문조사가 실시되고 있어 청렴문화 활동에도 적극적으로 나서 청렴한 경북 만들기에 다 함께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이창재 감사관은 "이번 감찰은 일본의 수출규제 등으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지역경제에 조금이나마 보탬을 주고자 실시하는 것으로 공직자들의 기업불편행위 등을 발견하였을 경우에는 즉시 도 감사관실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 감사관은 또 "공공 기관의 자성과 노력만으로는 부정부패를 근절하고 비리를 예방하는데 한계가 있으므로 공직비리에 대한 도민의 감시와 신고의식을 높이고, 공직자의 청렴도를 끌어 올릴 수 있도록 분위기를 조성해달라"고 말했다.

 

고령인터넷뉴스 독자밴드로 여러분들을 초대합니다.
아래 주소를 누르시면 쉽게 가입 할수있습니다.

https://band.us/band/61864358/setting

 

 

 

 

 

 

 

이정선 기자 (grsjnews@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곽용환
  2. 이철우
  3. 김항곤
  4. 이운현
  5. 박정현
  6. 설미선
  7. 김선욱
  8. 이태훈
  9. 윤석찬
  10. 이장환
  11. 박효식
  12. 배철헌
  13. 김명국
  14. 배효임
  15. 김태준
  16. 나인엽
  17. 이달호
  18. 성원환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