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경북뉴스

영호남이 하나되는‘제20회 영ㆍ호남 관광교류전’개최

양 道의 볼거리ㆍ즐길거리 체험형 관광지 및 수학여행지 소개

기사입력 2019-08-23 오후 7:52:58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고령인터넷뉴스]

경상북도는 전라북도와 함께 22일부터 이틀간 문경에서 관광담당 공무원, 교육청 수학여행담당 장학사, 관광업계 종사자 등 관광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영ㆍ호남 관광교류전을 개최했다.

 

 

이번 영ㆍ호남 관광교류전은 지난 1998년 양도가 자매결연을 맺은 후 2000년부터 양도의 수학여행단 상호 유치 및 관광정보 공유 등을 통한 양 도의 지역관광산업을 발전을 위하여 추진해 왔으며 올해 20회째를 맞이하고 있다.

 

 

첫날인 22일에는 문경새재자연생태원, 도자박물관을 방문하여 도자기 만들기 체험을 시작으로, 문경 STX리조트 회의실에서 양도의 실질적인 관광교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수학여행지와 체험형 관광지에 대한 주제발표와 더불어 관광교류 활성화 방안에 대해서 함께 논의했다.

 

경북 예천군과 전북 임실군에서 양도를 대표하여 각각 지역 관광정책 우수사례 발표와 주요관광지를 소개했다.

 

또한, 양도의 관광전문가 및 여행사 관계자들은 영호남 관광콘텐츠를 활용한 관광 연계방안 마련을 위한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호남의 아름다운 이야기를 지속적으로 알리자주제로 임진왜란 때 영남과 호남의 대표적 의병장인 학봉 김성일과 제봉 고경명의 끈끈한 우정을 스토리텔링으로 영호남의 특별한 인연을 소개하는 특강의 시간을 가졌다.

둘째 날에는 문경시의 대표적 관광지인 에코랄라를 답사하며 학생들의 체험형 수학여행지로의 적합성과 코스 등을 상의하는 등 교류단 상호간 우의를 다지는 시간을 가지면서 12일간의 일정을 마무리했다.

 

김부섭 경상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호남관광교류전이 양 지역의 우호협력과 실질적인 관광교류로 이어지도록 하겠다

 

다양한 여행코스를 개발하여 양도 수학여행단의 상호유치와 관광종사자 교류 등 영호남이 협력사업을 적극 추진하여 관광산업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밝혔다.

 

 

 

 

 

 

이정선 기자 (grsjnews@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곽용환
  2. 이철우
  3. 김항곤
  4. 이운현
  5. 박정현
  6. 설미선
  7. 김선욱
  8. 이태훈
  9. 이장환
  10. 윤석찬
  11. 김영옥
  12. 김태준
  13. 이달호
  14. 배철헌
  15. 김명국
  16. 배효임
  17. 나인엽
  18. 성원환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