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기관단체뉴스

대한노인회고령군지회 지회장 선거

기사입력 2019-10-31 오후 2:37:2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고령인터넷뉴스]

대한노인회 고령군지회는 1030일 지회 대강당에서 제10대 지회장 선거를 위한 임시총회를 열고 나종택 노인대학장을 새 지회장에 선출했다.

 

 

현 김창억 지회장의 임기만료 예정(1122)에 따라 진행된 이번 선거에는 현 지회장과 노인대학장을 맡고 있는 나종택 후보가 출마해 치열한 2파전으로 치러졌다.

 

 

이날 선거결과 기호 2번의 나종택 후보가 202명의 유효표 중 142(70%)를 얻어 새 지회장에 당선됐다.

 

나종택 당선자는 20162월부터 노인대학장 및 노인대학원장을 역임하며 노인대학 활성화에 성공한 것을 바탕으로 노인회 운영 또한 활성화할 것을 제1호 공약으로 내세웠다.

 

나 당선자의 이 같은 자신감은 노인대학생 수를 3년여 만에 7배 이상 늘린 성과에서 나왔다. 2016년 노인대학 개설 당시 80여명에 불과한 노인대학을 알차게 운영해 지원자 수가 대폭 늘어남에 따라 1년 뒤인 20176월에 노인대학원을 개설할 정도로 활발하게 운영이 됐고 3년이 지난 지금 노인대학 및 노인대학원생 수가 600여명에 달한다.

 

나 당선자는 또 경로당을 지역 노인들의 보금자리로 육성하고 숙원사업인 노인복지회관 건립, 노인일자리 및 사화활동 참여 확대도 약속했다. 특히 소통을 위해 읍면분회장과 수시 간담회를 개최하고 지회 임원이 경로당을 방문해 현장 목소리를 듣는 '이동 경로당 회장제' 운영과 '출향인사 고향 경로당 찾아보기 운동' 등 신선한 공약이 돋보이며 대의원들의 표심을 얻는데 성공했다.

 

이같은 공약은 경북도의원을 2회 역임하며 쌓은 폭넓은 인맥과 원만한 인간관계, 노인대학 운영경험 등을 바탕으로 차근차근 실천해 나갈 계획이다.

 

나종택 당선자는 당선 소감을 통해 생각이 다르다고 네편 내편 가리지 않고 모두 우리 편으로 포용해 노인회 활성화와 노인권익 및 복지증진을 위해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1123일부터 지회장 임기를 시작하는 나종택 당선자는 계명대 정책개발대학원을 졸업하고, 21년간 경찰공무원으로 근무했으며 내무부장관 표창 등 10여 차례 수상했다. 6, 7대 경북도의원을 역임하고 20162월 초대 노인대학장, 20176월 노인대학원장을 잇따라 맡아 지회장 출마전까지 활동했다.

 

 

 

 

 

 

이정선 기자 (grsjnews@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곽용환
  2. 이철우
  3. 김항곤
  4. 이운현
  5. 박정현
  6. 김선욱
  7. 설미선
  8. 윤석찬
  9. 이장환
  10. 김영희
  11. 김영옥
  12. 김태준
  13. 이달호
  14. 김명국
  15. 배철헌
  16. 배효임
  17. 나인엽
  18. 성원환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