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농민뉴스

주렁주렁 황금빛 한라봉이 추운 겨울 소비자를 유혹하다.

덕곡면 한라봉 본격 수확

기사입력 2019-12-27 오후 1:16:4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고령인터넷뉴스]

유난히 태풍이 많은 상처를 남긴 한해였지만, 자연의 역경을 이겨낸 농부의 열정과 탐스러운 한라봉의 자태로 지금 덕곡면 예리(김찬숙 농가) 한라봉 재배농장은 황금의 물결을 이루고 있다.

 

 

올해는 일조량 부족으로 숙기가 늦어져 작년보다 수확 시기는 20일정도 늦어진 1230일부터 소비자에게 본격적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갓 수확한 열매의 당도가 15.3 brix(브릭스)가 나올 정도로 맛과 향이 뛰어나고, 현재 비닐하우스 3(204)에 주당 60kg씩 수확하여 총 12톤의 수량을 기대하고 있다.

 

수확은 내년 1월까지로 최상품 기준으로 한박스(3kg)3만원에 판매될 계획이다.

 

고령군(군수 곽용환)은 기후변화 대응 새소득작목 재배단지 육성을 위해 20182020년까지 총사업비 10억원의 국도비를 확보하여 단동연동하우스 재배단지 3ha(10농가)를 조성 중에 있으며, 2020년에는 대외 경쟁력을 갖춘 생산물량 확보를 갖출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정선 기자 (grsjnews@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곽용환
  2. 이철우
  3. 김항곤
  4. 이운현
  5. 김영희
  6. 김선욱
  7. 박정현
  8. 이장환
  9. 윤석찬
  10. 김영옥
  11. 김태준
  12. 이달호
  13. 배철헌
  14. 김명국
  15. 배효임
  16. 나인엽
  17. 성원환
  18. 박광진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