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경북뉴스

[긴급]경북도, MBC뉴스데스크 오보에 대해 강력 항의

2월 27일 저녁 8시 MBC뉴스데스크의 보도는 명백한 오보라고 밝히면서 정정보도 요청 등 강력 대응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20-02-28 오전 12:45:20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고령인터넷뉴스]

경상북도는 경북도청 직원 77명이 신천지 교인인 것으로 확인되어 잠정적으로 업무에 배제하기로 했다227일 저녁 8MBC뉴스데스크의 보도는 명백한 오보라고 밝히면서 정정보도 요청 등 강력 대응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이날 오전 1130분에 진행된 코로나19 대응 상황에 대한 언론 브리핑을 통해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신천지 교인으로 통보받은 4,055명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그 중 특히 집단시설 근무자로 확인된 77명에 대해서는 해당시설에 통보하여 업무에서 배제하고 자가격리 조치를 완료했다고 밝힌바 있다.

 

 

이 내용을 대구MBC 측에서 신천지교회 신도중 집단시설 근무자를 경상북도 직원으로 MBC뉴스데스크 메인뉴스로 전국에 방송함으로써 경북도청 이미지를 막대하게 훼손함은 물론 코로나19와 사투를 벌이고 있는 공직자들의 사기를 꺾는 명백한 오보이므로 대구 MBC와 서울 MBC에 강력히 항의하고 해당뉴스의 즉각적인 삭제와 MBC뉴스데스크 동일 시간대의 정정보도를 요구하는 한편, 응하지 않을 경우 언론중재위원회에 제소하는 등 강력 대응 할 방침이다.

 
 
 
 
 
 
이정선 기자 (grsjnews@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곽용환
  2. 이철우
  3. 이운현
  4. 김영희
  5. 김선욱
  6. 박정현
  7. 박경종
  8. 이장환
  9. 김영옥
  10. 김태준
  11. 이달호
  12. 배철헌
  13. 김명국
  14. 나인엽
  15. 배효임
  16. 성원환
  17. 박광진
  18. 김기찬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