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종합뉴스

故피재호 영결식장 애도의 물결로 성주군민 모두 울렸다.

성주군, 안전건설과 故피재호 담당 영결식 치뤄

기사입력 2020-03-08 오후 4:44:0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고령인터넷뉴스]

코로나19 비상근무 및 업무지원을 위해 헌신봉사하다 숨을 거둔 성주군청 안전건설과 피재호 담당(47)의 영결식이 지난 3. 8() 오전 8, 군청 전정에서 군청장(장의위원장 성주군수)으로 엄수됐다.

 

 

이날 영결식은 유족 및 동료직원들의 애도속에서 고인에 대한 묵념, 약력 보고, 1계급 추서, 조사, 추도사, 헌화와 분향 순으로 1시간여 동안 진행됐다.

 

 

장의위원장을 맡은 이병환 성주군수는 조사에서 청천벽력과도 같은 비보에 애통한 마음을 금할 길 없고 비상시국상태에서 행정의 최일선에서 마지막까지 군민의 안전을 위해 성실한 공직자로서 사명을 다하고자 했던 고인의 숭고한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기억해 나가자고 당부하며 고인의 넋을 기렸다.

 

 

동료 직원의 추도사에서는 자상하고 소탈한 모습으로 후배를 챙겨주셨고 어려운 일에는 언제나 앞장서 온 분이셨는데 작별 인사를 나눌 겨를도 없이 허망하게 우리 곁을 떠났다며 눈물로 작별인사를 고했다.

 

 

고인의 영정은 군청을 둘러본 뒤 화장장으로 이동했으며 고인의 유해는 화장 후 성주용암 선영에 안치됐다.

 

 

1996년 임용돼 공직에 입문한 고인은 지난 2일 군청 화장실에서 쓰러져 있는 것을 동료직원이 발견해 경북대병원으로 긴급 이송했다. 이후 응급처치를 하고 중환자실로 옮겨져 집중치료를 받았지만 뇌출혈로 의식불명 상태에 빠졌고 결국 이틀 뒤 숨졌다.

 

 

유족으로는 이제 갓 돌이 지난 막내를 포함한 아들 세 명과 육아휴직중인 아내를 남겨두고 있어 더욱 안타깝게 하고 있다.

 

 

 
 
 
 
 
 
 
 
 
이정선 기자 (grsjnews@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곽용환
  2. 이철우
  3. 이운현
  4. 김영희
  5. 김선욱
  6. 박정현
  7. 박경종
  8. 이장환
  9. 김영옥
  10. 김태준
  11. 이달호
  12. 배철헌
  13. 김명국
  14. 나인엽
  15. 배효임
  16. 성원환
  17. 박광진
  18. 김기찬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