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정치뉴스

경북도의회 김영선 의원, ‘문화다양성 보호와 증진에 관한 토론회 개최’

다양성(차이)이 차별이 되지 않도록, 도민의 인권 보호를 위해 힘을 모아야..

기사입력 2020-05-21 오후 8:34:33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고령인터넷뉴스]

경북도의회 김영선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은 지난 20일 오후 2시 경북도의회 세미나실에서 경상북도 문화다양성 보호와 증진에 관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 날 토론회는 김영선 의원이 대표발의한 경상북도 문화다양성의 보호와 증진에 관한 조례안이 일부 보수 기독교 단체를 중심으로 동성애 조장, 과격 이슬람 문화 옹호라는 반대에 부딪혀 지난 3월 경상북도의회에서 의결이 유보됨에 따라 개최되었으며,

 

 

금박은주 포항여성회 대표, 최영희 경북 혁신교육연구소 공감 부소장의 주제 발표와 더불어, 경상북도의회 박차양, 김상헌, 임미애, 박태춘, 이동업, 권광택 의원을 비롯한 포항, 경산, 울진, 상주, 경주 등 경북 각지의 주민들이 참여하여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금박은주 대표는 조례의 어디문구를 봐도 동성애를 조장 한다든지, 이슬람을 옹호하는 문구는 없다. 경북이 상대적으로 타 지자체보다 차별을 금지하는 조례가 미비하고, 있어도 내용면에서 부실하다. 이 조례는 도민의 문화다양성 보호 및 증진을 위해서도 시급히 제정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영희 부소장은 이주민 또는 이슬람계의 외국인근로자들이 증가하고 있지만, 이슬람 문화가 사회문제 조장이나 테러를 부추긴다는 것은 왜곡이다. 오늘날 다문화는 단순 민족단위로 구분되는 개념이 아니라, 우리 사회 전반에 걸쳐 있는 차이가 존재하는 다양한 문화라는 인식을 가지는 것이 중요하다. 우리와 다르다는 차이가 차별이 되지 않도록, 문화의 다양성을 인정하여 모두의 인권이 존중받는 사회가 되길 기대한다라고 했다.

 

토론회에 참여한 주민들도 한결같은 목소리로 도의회가 문화다양성보호와 증진에 관한 조례뿐만 아니라, 여성, 장애인, 청소년 등 소수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적극적인 의정활동을 펼치길 바란다고 요청했다.

 

이 날 토론회를 주재한 김영선 의원은 “2010년 유네스코에서 문화적 표현의 다양성 보호 및 증진협약을 비준하고, 이를 이행하기 위하여 국회에서 20145문화다양성의 보호와 증진에 관한 법률을 제정함에 따라, 우리 경북실정에 맞는 조례를 제정할 필요성이 있으며, 다양성(차이)이 차별이 되지 않도록 모두가 힘을 모아 나아가자고 하였다.

 
 
 
 
 
 
이정선 기자 (grsjnews@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곽용환
  2. 이철우
  3. 정희용
  4. 이운현
  5. 김영희
  6. 김선욱
  7. 박정현
  8. 박경종
  9. 이장환
  10. 김영옥
  11. 김태준
  12. 이달호
  13. 배철헌
  14. 김명국
  15. 배효임
  16. 나인엽
  17. 성원환
  18. 이태훈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