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농민뉴스

고령우곡그린복합영농조합 시설 오이 출하에 구슬땀!!

기사입력 2017-11-06 오후 4:08:1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고령우곡그린복합영농조합(대표 이창희)의 시설 오이 재배농가들이 지난 113일 첫 공동출하를 하였다

 

 

20호의 시설 오이 재배농가는 그동안 개별방식으로 출하를 하였으나, 앞으로 고령우곡그린복합영농조합의 이름으로 공동선별을 하여 부산, 진주 등의 청과 도매시장에 출하할 계획이다.

 

고령우곡그린복합영농조합은 전신이었던 고령우곡그린영농조합에서 지난 10월 법인명을 변경하고 수박위주의 산지출하에서 오이, 양파, 마늘 등으로 작목의 다변화를 통하여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시설 오이는 대표적인 고소득 작목으로 농촌진흥청이 조사한 농업소득조사에서 2년 연속으로 1위로 선정된바 있으며. 앞으로 우곡면의 시설오이 재배농가들도 늘어날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고령우곡그린복합영농조합의 이창희 대표는 어려운 시기에 대표직을 맡아 부담이 크지만, 우곡수박의 명성을 이어나가는 동시에, 작목전환 농가들의 성공적인 안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고령인터넷뉴스 (grsjnews@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곽용환
  2. 이철우
  3. 이완영
  4. 이운현
  5. 박정현
  6. 김선욱
  7. 설미선
  8. 윤석찬
  9. 이장환
  10. 박효식
  11. 이달호
  12. 조유현
  13. 김명국
  14. 배철헌
  15. 나인엽
  16. 성원환
  17. 박광진
  18. 배효임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